2020.04.09 (목)

  • 맑음속초7.3℃
  • 맑음-0.1℃
  • 맑음철원-1.1℃
  • 맑음동두천2.7℃
  • 맑음파주0.5℃
  • 맑음대관령-4.7℃
  • 맑음백령도6.9℃
  • 맑음북강릉3.6℃
  • 맑음강릉6.3℃
  • 맑음동해3.2℃
  • 맑음서울5.7℃
  • 맑음인천6.1℃
  • 맑음원주4.3℃
  • 맑음울릉도4.5℃
  • 맑음수원3.9℃
  • 맑음영월2.5℃
  • 맑음충주1.7℃
  • 구름조금서산2.0℃
  • 맑음울진5.3℃
  • 맑음청주5.8℃
  • 맑음대전4.2℃
  • 맑음추풍령1.2℃
  • 맑음안동1.2℃
  • 맑음상주5.0℃
  • 맑음포항6.1℃
  • 맑음군산4.4℃
  • 맑음대구4.6℃
  • 맑음전주4.3℃
  • 맑음울산5.5℃
  • 맑음창원6.8℃
  • 맑음광주5.6℃
  • 맑음부산8.4℃
  • 맑음통영8.7℃
  • 맑음목포5.9℃
  • 맑음여수9.0℃
  • 맑음흑산도6.9℃
  • 맑음완도8.1℃
  • 맑음고창1.9℃
  • 맑음순천2.2℃
  • 맑음홍성(예)1.9℃
  • 맑음제주9.6℃
  • 맑음고산10.2℃
  • 맑음성산9.2℃
  • 맑음서귀포12.4℃
  • 맑음진주2.7℃
  • 맑음강화6.8℃
  • 맑음양평3.6℃
  • 맑음이천4.5℃
  • 맑음인제-0.9℃
  • 맑음홍천1.1℃
  • 맑음태백-2.4℃
  • 맑음정선군-0.2℃
  • 맑음제천-0.9℃
  • 맑음보은-0.9℃
  • 맑음천안4.4℃
  • 맑음보령2.4℃
  • 맑음부여0.7℃
  • 맑음금산0.1℃
  • 맑음3.6℃
  • 맑음부안3.5℃
  • 맑음임실-0.5℃
  • 맑음정읍2.7℃
  • 맑음남원0.6℃
  • 맑음장수-1.9℃
  • 맑음고창군1.4℃
  • 흐림영광군2.5℃
  • 맑음김해시7.2℃
  • 맑음순창군0.6℃
  • 맑음북창원7.7℃
  • 맑음양산시6.1℃
  • 맑음보성군3.2℃
  • 맑음강진군3.0℃
  • 맑음장흥2.8℃
  • 맑음해남0.6℃
  • 맑음고흥2.2℃
  • 맑음의령군2.7℃
  • 맑음함양군0.2℃
  • 맑음광양시7.5℃
  • 맑음진도군4.2℃
  • 맑음봉화-1.1℃
  • 맑음영주0.2℃
  • 맑음문경3.0℃
  • 맑음청송군-1.0℃
  • 맑음영덕1.5℃
  • 맑음의성-1.1℃
  • 맑음구미4.4℃
  • 맑음영천1.1℃
  • 맑음경주시3.0℃
  • 맑음거창0.7℃
  • 맑음합천3.1℃
  • 맑음밀양3.9℃
  • 맑음산청2.3℃
  • 맑음거제7.5℃
  • 맑음남해6.4℃
기상청 제공
우웁! 댕댕아 왜 자꾸 얼굴을 핥는 거니
  •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

우웁! 댕댕아 왜 자꾸 얼굴을 핥는 거니

 

덩치 불문, 댕댕이들은 반가우면 꼬리를 격하게 흔들며 얼굴을 핥습니다. 우리는 고개를 양옆으로 마구 돌리며 댕댕이들의 혀를 피하기 바쁜데요.


아니, 댕댕이들은 왜 이렇게 얼굴을 핥고 싶어 하는 걸까요?

 

batch_01.jpg

[하하하핳하하하하핳하 그만해]

 

 

웁웁! 댕댕아 내 얼굴이 맛있니?


젖을 막 뗀 어린 새끼 늑대들은 어미가 토해온 먹이를 자라며 자라는데요. 어린 새끼들이 어미의 입 주변을 핥으면 어미가 먹이를 토해냅니다. 이런 야생 늑대의 습성이 오늘날의 개에게 남아 있는 것으로 추정됩니다. 


그럼 사람 얼굴을 핥으면 밥을 달라는 뜻인가요? 꼭 그렇지는 않습니다. 얼굴을 핥으면 먹이를 먹으며 긍정적인 기억이 남아 있는 새끼들은 성체가 되면 이러한 행위를 애착과 애정의 표현으로 사용합니다. 여러분의 얼굴을 핥는다는 건 여러분들을 사랑한다는 뜻이지요!

 

 

batch_02.jpg

[웁! 우웁!]

 

 

진정해 이 사람아


오늘날 댕댕이가 사람의 얼굴을 핥는 행위는 애정 표현뿐만 아니라 다양한 의미가 있을 수 있습니다. 가령 반려견을 야단치거나 혼날 때 보호자의 얼굴을 핥으며 '진정하라'는 의미로 쓰이기도 하며, 처음 만나는 사람을 핥는 경우에는 애정이나 카밍 시그널이 아닌, 정보를 획득하려는 의미의 행위입니다.

 

 

batch_03.jpg

[그랬구나. 자 핥으렴]

 

 

나 싫어졌어요?


얼굴을 핥는 행위가 카밍 시그널, 정보 획득 등 다양한 뜻으로 해석할 수 있지만, 물론 가장 많이 쓰이는 이유는 바로 애정 표현입니다. 그래서 보호자가 반려견이 얼굴을 핥는 것을 지나치게 거부하거나 혼낸다면 댕댕이는 혼란스러워할 수 있습니다. 이는 댕댕이의 자존감 하락과 불안감으로 연결될 수 있으므로 우리 보호자분들은 두 눈을 꼭 감고 마음을 내려놓고 댕댕이의 혀에 얼굴을 잠시만 맡겨보시길 바랍니다.